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뉴스 보도

home > 아리아케어 소식 > 뉴스 보도

언론에 등장한 아리아케어 코리아의 뉴스 보도입니다.

 

(MBN)(2018년 7월 6일) 서울관악구 치매안심센터&아리아케어 관악센터, 주민건강 및 치매인식 개선 위한 업무협약

아리아케어 코리아 2018-07-07 22:18:50 조회수 562

20180707220854.png

 

 

현 정부가 시행 중인 '치매국가책임제'의 일환으로 최근 각 지자체에 치매 관련 공공기관이 늘어가고 있다. 단순히 새로이 개설되는 차원을 넘어 정부 정책의 변화로 치매안심센터들은 보다 다양한 노인 건강을 위한 기관으로 발전을 모색하고 있기도 하다. 그 일환으로 우수한 민간 기관과 업무 협약을 진행하며 치매문제 해결을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진행하는 사례도 늘고 있는 중으로, 최근에는 서울시 관악구 치매안심센터는 치매전문 요양기관인 아리아케어 관악 봉천센터와 업무협약을 통해 대표적인 사례가 되고 있다.

 

지난 5() 체결된 서울시 관악구 치매 안심센터와 아리아케어 관악 봉천센터 간 업무협약으로 두 기관은 관악구 주민의 건강 증진과 치매 인식 개선을 목표로 요양 인력에 대한 교육협력과 지역 내 치매 어르신 선별검사 등 다양한 업무에 대해 협력해 진행하기로 했다.

 

아리아케어는 이미 가톨릭 여의도성모병원 뇌건강센터와 협력하여 지역 내 경로당, 노인대학, 복지관 등에서 치매 예방 및 관리 캠페인을 진행 중에 있는 등 치매와 노인복지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오고 있는 기업이다.

 

업체 관계자는 향후 공공기관과 민간기관의 협약이 확대 된다면 현 정부의 치매 정책 및 노인 복지 분야에 보다 힘이 실릴 것이라며 향후에도 많은 공공기관들이 민간기관과 업무 협력을 진행 할 것으로 보고 금번 업무협약이 좋은 사례가 되어 노인복지 향상에 일조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call center, 고객센터, 1670-9979, 평일 오전9시부터 오후 7시

TOP